상단여백
HOME 뉴스 지역회 소식
복잡한 건축행정, 속 시원하게 알려드려요안양시, 안양지역 건축사회 건축사들과 "시민무료자문" 제도 확대 운영

안양시(시장 이필운)는 시민들이 건축행정절차를 보다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만안구에서 진행하는 건축전문가 시민무료자문 제도를 올해부터 기존 주1회에서 2회로 확대 운영한다고 밝혔다.

건축전문가 시민무료자문 제도는 건축전문가인 건축사가 주민을 대상으로 건축 관련 상담을 진행하는 일종의 재능기부 방식이다. 건축 관련 전문적 경험과 지식을 갖춘 안양지역(안양, 군포, 의왕, 과천) 건축사회 소속 건축사들이 직접 상담을 진행한다.

주요상담내용은「건축법」,「국토의 계획 및 이용에 관한 법률」및「주차장법」등 관계법령의 적용, 건축 행정절차 상담, 공사 관련 민원 문제, 건축에 수반되는 세제·금융 및 등기 등에 대한 상담 등이다.

만안구 상담은 매주 화요일, 목요일 오후 2시부터 5시까지 만안구청 별관 2층 건축과에서 진행되며, 동안구는 매주 수요일 오후 2시부터 5시까지 동안구청 3층 건축과에서 진행된다. 상담결과 현장 확인의 필요성이 있으면 건축지도원에게 현장상담을 제공받을 수도 있다.

이필운 안양시장은 “시민무료자문제도를 통해 시민들이 어려운 건축제도를 이해하고 실질적인 도움을 받을 수 있을 것”이라며 “앞으로도 시민들에게 더욱 도움이 되고 신뢰받는 건실한 건축행정 구현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실제 이 제도 시행 후 상당수 민원인들이 건축관련 상담을 위해 구청을 찾아 건축사들에게 자문을 받았지만, 아직까지는 이 제도의 내용을 모르는 시민들이 대다수인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다양한 홍보수단을 통해 좀 더 많은 시민들에게 알려져 시민들의 건축관련된 궁금증을 해결하는데 도움이 되는 제도가 되어야 겠다.

이석민 기자  seokmin44@naver.com

<저작권자 © 건축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석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