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화성시, 어린이집 등 민간 건축물에 지진안전 시설물 인증 지원

어린이집, 요양병원, 숙박시설, 영화관, 연립주택 등 민간건축물 인증 지원

내진성능평가 최대 27백만 원, 인증수수료 최대 3백만 원까지 지원

화성시가 민간건축물의 ‘지진안전 시설물 인증’ 비용을 지원한다고 22일 밝혔다.

행정안전부가 올해 첫 도입한 ‘지진안전 시설물 인증제도’는 민간 건축물들이 자발적으로 내진성능을 높이고 안전성을 확보할 수 있도록 마련된 제도이다.

지진으로부터 안전한 시설물에는 인증마크를 부착해 시민 누구나 쉽게 안전성을 눈으로 확인할 수 있으며, 건축물의 가치 또한 높일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인증 대상은 어린이집, 요양병원, 숙박시설, 영화관, 연립주택 등 민간건축물로써 건축주, 건축물 소유자, 사업주체, 시공자가 신청할 수 있다.

신청은 오는 연말까지 상시 가능하며, 화성시 안전정책과로 방문하면 된다.

지진안전 시설물로 인증되면 인증서와 함께 건물에 부착할 수 있는 인증명판, 내진성능평가비용 최대 27백만 원, 인증수수료 최대 3백만 원까지 지원된다.

공경진 안전정책과장은 “시민들의 자발적인 참여로 보다 안전한 화성시가 될 수 있도록 적극 홍보할 계획”이라며, “많은 관심과 참여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현재까지 화성시 관내에서 지진안전 시설물 인증사업을 진행 중인 곳은 동탄 풍성위버폴리스 아파트 총 1개소이다.

이일 기자  a_news@daum.net

<저작권자 © 건축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