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뉴스
대한민국 최초의 레고도시 조성춘천 「레고랜드 테마파크」 2021년 7월 개장 목표!

강원도 춘천을 대한민국 최초의 레고도시로 조성할 계획인 테마파크 및 기반시설 공사가 2021년 7월 개장을 목표로 활발히 추진되고 있다.

LLK-조감도_01

테마파크 21%, 기반시설 공사 12% 공정률을 보이고 있다.

레고랜드 테마파크 공사는 멀린사 직접시행 사업으로 지난 2018년 12월 총괄계약협약(MDA)이후 시공사(현대건설) 선정 이후 2019년 9월 착공하여, 현재 공정률 약 21%로 총 55개동 건물 중 45개동이 토공사 및 구조공사가 진행 중이며, 그 중 14개동 건물은 골조공사가 완료된 상태이다.

올해 모든 건물의 골조공사를 마무리하고 놀이기구 설치와 레고호텔 공사를 동시에 진행해 2021년 5월 완공하고, 시 운전을 거쳐 7월에 개장을 목표로 진행 중이다.

브릭토피아, 레고시티, 미니랜드, 닌자고 어드벤처, 해적왕국, 기사왕국, 호텔 등 7개 클러스터로 구성된다.

테마파크 건설을 위한 라이드시설(30여개), 쇼 패키지(음향, 조명 등)테마파크 디자인 설계 등이 이미 해외에서 발주되어 제작 중에 있으며 제작이 완료되면 국내로 수송하여 설치할 예정이다.

멀린사(LLK)의 기 발주액은 약 2,330억 원으로 테마파크 조성공사, 라이드 시설 30여 개, 쇼 패키지, 설계‧디자인 등의 비용이다. 멀린사는 준공 후 향후 10년 내에 테마파크 확장부지(현재 미사용부지)에 호텔 증축, 씨라이프, 워터파크 등 2,270억 원을 추가 투자할 계획이다.

코로나19 사태로 국내·외 경제가 어려운 상황에서 멀린의 투자는 외국인투자유치의 모범적 사례로 손꼽힌다.

테마파크를 제외한 지역의 기반공사는 STX에서 지난해 10월부터 착공하여 우수공‧토공, 오수 중계 펌프․배수펌프장 등 기반시설 공사 진행 중으로 약 12%의 공정률을 보이고 있으며 2021년 5월에는 테마파크 기반시설이, 10월에는 하중도 전체 기반시설이 완료될 예정이다.

주차장 부지는 현재 기반공사 및 기본설계가 완료되어 테마파크 개장 전(2월 말)까지 주차장 1,864대 조성을 완료하고, 잔여 주차 면은 컨벤션센터 주차장에 공동사용 계획(2,136대)이다.

200523 레고랜드 항공사진

유적공원 등 문화재 보존조치는 지난 2017년 10월 문화재 조사완료 이후 문화재 심의위원회에서는 발굴된 문화재 보존조치를 조건으로 레고랜드 테마파크 사업을 승인하였다.

문화재 보존조치를 위한 자문위원회를 구성하여 현재까지 5회에 걸쳐 자문위원회를 진행하였고, 앞으로 6월까지 자문위원회 및 문화재심의위원회의 승인 후 7월에 문체부에 타당성심의를 받을 예정이다. 2020년 6월 전 자문위원회 완료 후 문체부 사전평가, 투자심사 등 행정절차 완료 후 2021년 4월경 착공 예정이다. 아울러, 유적공원 및 유적전시박물관은 춘천시와 협업을 통해 진행하고자 협의 중에 있다.

자문위원회는 공공지자체에서 운영할 수 있도록 적극 권장하고 있고, 도에서도 춘천시, 지역 문화재 보존단체 등과 함께 참여하는 방안을 제시하였다.

유적공원 및 유물전시박물관은 선사시대 한반도 역사의 중심지로서 역사적 자긍심을 고취하고, 교육과 체험의 장으로, 춘천시민들의 과거 향수와 미래의 희망을 함께 느끼고 꿈 꿀 수 있는 모두의 공간으로 조성하여 춘천시민의 품으로 돌아갈 예정이다.

강원국제전시컨벤션센터 건립과 관련하여 도에서는 국제행사 등에 걸 맞는 컨벤션센터가 없는 상태로 레고랜드테마파크와 함께 향후 춘천을 어린이 산업 중심도시로 발전시키고자 전시컨벤션센터를 중도 일원에 건립‧추진 중에 있다.

강원국제전시컨벤션센터 건립은 한국지방행정연구원 타당성 용역 중으로 2020년 6월 완료 후, 투자심사(2020년 8~10월), 사업예산 확보, 설계 등 행정절차 진행 후 착공 예정이다.

향후 레고로봇 대회 등 어린이 관련 컨벤션센터로 특화 운영하는 등 관광과 어린이 콘텐츠(완구, 애니메이션, AR․VR 교육 등) 산업발전을 촉진하는 필수 인프라로 활용할 계획이다.

공사비 등 재원조달은 현재까지 하중도 관광지 조성비용은 총 2,664억 원이 투입되었고 이중 800억 원은 테마파크 조성비용 3,000억 원의 일부로 지원하고, 나머지 1,864억 원은 문화재 발굴비, 하중도 관광지 기반시설 공사비로 집행예정이며 향후, 완공시까지 약 1,700여억 원이 추가 소요될 계획이다.

재원 조달은 상가시설 등 부지매각을 통해 4,170억 원의 수입을 예상하고 있으며, 이중 1,700여 억 원은 공사비로 투입하고, 2,140억 원은 대출금을 상환할 계획이다.

레고랜드 테마파크 개장(2021년 7월)에 맞추어 도와 춘천시는 국내외 관광객들이 손쉽게 강원도 춘천을 방문할 수 있도록 효율적인 안내체계를 구축할 예정이다.

레고코리아, 멀린사(LLK)와 협의를 통해 개장 붐 조성 행사, 전국 어린이 기자단 모임, 레고도시 선포식, 레고 버스 및 열차의 도입 등 강원도 춘천을 대한민국 최초의 레고도시로 조성할 계획이다.

아울러 개장이후 발생할 수 있는 교통량 증가에 대비한 신호체계 구축, 기존 관광지와의 연계를 위한 정책개발 등 종합대책 등을 마련하고 있다.

레고랜드 테마파크를 통해 춘천은 유적공원‧유물전시박물관, 강원국제전시컨벤션 센터, 삼악산 로프웨이 등과 연계하여 강원도의 관광과 경제가 비약적으로 발전할 수 있는 계기가 될 뿐 아니라, 교육과 놀이가 결합된 새로운 테마파크 건립과 레고도시로서의 이미지 메이킹으로 강원관광이 국내관광객뿐만 아니라 인바운드 관광객 유치에도 경쟁력이 있음을 대내외적으로 선포하는 계기가 될 것이다. 

<자료제공 : 강원도청>

 

홍기영 기자  3135454@naver.com

<저작권자 © 건축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기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