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작품소개 회원작품
2019 경기도건축문화상 사용승인부문 동상
균요재 均饒齋
보편적인건축사사무소 전상규, 황은

하늘 마당이 있는집

대지는 수원시 팔달구에 위치한 숙지산을 남쪽에 둔 오래된 주택 단지가 위치한 곳이다. 대부분 완공된지 30년이 넘은 노후 주택들로 한층 내지 두 개층 규모가 대부분으로 주변은 비교적 최근에 재개발을 마친 고층 아파트 단지가 위치하여 더욱 대비되는 풍경을 그려내고 있다.
의뢰를 받고 방문한 동네 골목 안에서의 풍경은 사뭇 다른데, 송유관이 묻혀있는 도로는 8m로 조성되어 여유롭고, 낮은 이웃 건물들로 인하여 남쪽에 위치한 숙지산의 녹음이 한눈에 들어오는 차분하고 고즈넉한 분위기를 자아낸다.

아파트에서 생활하던 건축주 내외는 은퇴를 대비하여 주택을 마련하기로 결정하였다. 몇 번에 걸쳐 땅을 사고판 후에야 마음에 드는 이곳을 선택하게 되었고, 임대를 통하여 노후의 경제적 안정성을 확보하고 나아가 부부가 평소에 고대했던 공간들을 실현하고자 하였다. 장성한 자녀가 결혼 후에도 함께 거주했으면 바람도 여기에 더해졌다.
자녀의 이름을 연상시키기도하고, 입주자들의 넉넉한 풍요로움을 기원하여 명명한 ‘균요재(均饒齋)’는 이러한 요구조건을 수용하여 1층에는 상가가 위치하고, 2층부터는 임대할 수 있는 세 집과 부부 내외와 자녀가 각각 거주하는 다섯 집으로 구성된 다가구주택으로 계획되었다.

 은퇴한 후에 마당과 다락방이 있는 단독주택에서의 전원생활을 꿈꾸었으나, 현실적인 대안으로 다가구주택을 선택할 수 없었던 건축주들을 위해, 바라던 전원주택의 생활을 최대한 실현시키는 것을 목표으로 하였다.
저층부의 임대세대와 상부층의 주인세대를 형태적으로 확연히 분리하고, 법규로 인하여 생긴 옥상의 외부공간을 정원화하여, 마치 공중정원 위에 얹혀진 별도의 단독주택처럼 구성하였다.
이로서 다가구주택이지만 마당과 박공지붕, 다락과 천창, 붉은벽돌의 외관과 사철 변화하는 화초를 놓을 수 있는 창가를 가진, 건축주들이 꿈꾸던 단독주택이 가능하게 되었다.

 

건축개요

위치 : 수원시 팔달구 화서동
용도 : 다가구주택
대지면적 : 233 ㎡
건축면적 : 138.9 ㎡
연면적 : 408.62 ㎡
규모 : 지상 4층
건폐율 : 59.61 %
용적률 : 175.37 %
구조 : RC
외장재 : 백고벽돌, 파벽돌
완공년도 : 2017

이일 기자  a_news@daum.net

<저작권자 © 건축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