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뉴스 부천
크리스마스 대표 클래식 발레! <호두까기인형>12월 13일부터 14일까지 인천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

매년 겨울, 전 세계 크리스마스를 장식하는 스테디셀러 발레 <호두까기인형>이 12월 13일부터 14일까지 이틀간 인천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관객들을 환상의 세계로 초대한다.

호두까기인형

올해로 창단 35주년을 맞은 유니버설발레단이 선보이는 <호두까기인형>은 발레 역사상 가장 위대한 작곡가 차이콥스키와 안무가 프티파-이바노프 콤비가 완성한 작품으로 <백조의 호수>, <잠자는 숲속의 미녀>와 더불어 고전발레 3대 명작으로 불린다. 1892년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 마린스키 극장에서 초연된 이후 127년간 크리스마스를 장식하며 세계적으로 사랑을 받고 있다.

호두까기인형 Act1 눈송이 왈츠(1) ⓒ유니버설발레단 photo by Kyoungjin Kim

유니버설발레단의 <호두까기인형>은 차이콥스키 음악의 아름다움을 가장 잘 살려냈다는 평을 받는 바실리 바이노넨 버전을 기반으로, 20여 년간 마린스키발레단의 전성기를 이끈 올레그 비노그라도프 예술감독이 초연을 연출하였다. 이후 유니버설발레단 3대 예술감독 로이 토비아스와 현 예술감독 유병헌이 개정 안무를 담당하였다. 연말 분위기를 한껏 무르익게 할 신비롭고 환상적인 무대, 원작의 스토리가 생생하게 살아 숨 쉬는 연출과 안무가 마음을 설레게 하며, 무엇보다 정통 클래식의 정제된 안무에 발레마임이 적절하게 구성되어 있어 남녀노소 누구나 즐길 수 있는 발레 입문작으로 꼽힌다.

호두까기인형 Act1 생쥐군단과 호두까기인형 전투 ⓒ유니버설발레단 photo by Kyoungjin Kim

1막은 마술사 드로셀마이어의 살아있는 마술, 할리퀸·콜롬바인·무어인형의 살아있는 춤, 호두까기인형과 생쥐들의 전투 장면이 아이들에게 큰 인기를 끈다. 1막의 대미를 장식하는 ‘눈송이 왈츠’는 세계적 수준으로 인정받는 유니버설발레단의 아름다운 군무를 감상할 수 있으며, 이 작품이 수준 높은 클래식 명작임을 증명한다.

호두까기인형 Act2 과자나라 피날레 ⓒ유니버설발레단 photo by Kyoungjin Kim

2막 과자의 나라에서 펼쳐지는 러시아춤, 스페인춤, 중국춤, 아라비아 인형춤, 귀엽고 깜찍한 양치기 소녀와 어리석은 늑대의 춤 등 이색적인 의상과 고난도의 테크닉이 가미된 춤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이후 남녀 무용수들의 아름다운 앙상블이 돋보이는 ‘로즈 왈츠’와 차이코프스키 음악에 맞춘 주인공 클라라와 호두까기왕자의 화려한 2인무까지 볼거리가 풍성하다.

호두까기인형 Act1 과자나라로 향하는 클라라와 호두까기왕자 ⓒ유니버설발레단 photo by Kyoungjin Kim

크리스마스 최고의 선물로 손꼽히는 <호두까기인형>은 12월 13일부터 14일까지 인천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열린다. 예매는 인천문화예술회관 홈페이지, 인터파크 1544-1555, 엔티켓 1588-2341에서 가능하며, VIP석 8만원, R석 6만원, S석 4만원, A석 2만원이다. e음카드 소지자와 초·중·고·대학생은 20% 할인 받아 관람할 수 있다. 

문의)인천문화예술회관 032-420-2735  주최/주관 : 인천광역시 / 인천문화예술회관

홍기영 기자  3135454@naver.com

<저작권자 © 건축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기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