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기도회 소식
제15회 대한건축사축구연합회장기 전국건축사 축구대회 성료경기청건축사 축구동호회 우승, 경기홍건축사 축구동호회 3위 차지

대한건축사축구연합회가 주최하는 「제15회 대한건축사축구연합회장기 전국건축사 축구대회」가 지난 10월 11일, 12일 양일간 경기도 용인시 용인시축구센터에서 개최되었다. 이번 대회는 경기도건축사축구동호회가 주관하고 대한건축사협회, 경기도건축사회가 후원해 전국 시도 건축사축구동호회 24개팀 680여 명의 선수들이 화합과 우정을 다졌다.

제15회 대한건축사축구연합회장기 전국건축사 축구대회 출전한 680여 명의 선수단

대한건축사축구엽합회 이철 회장의 개회 선언을 시작으로 24개팀의 열띤 경기가 이틀간 치뤄졌는데, 경기장마다 치열한 접전 끝에 경기청건축사 축구동호회가 올해 우승을 거머쥐었다. 2위는  대구달구벌건축사 축구동호회, 3위는 경기홍건축사 축구동호회가 차지했다. 그리고 경기기간 동안 동시 개최되는 제2회 전국 건축학과 대학생 축구대회에서는 금오공대 건축학부팀이 우승했다.

 

 

 

이번 대회에는 대한건축사협회 석정훈 회장, 경기도건축사회 왕한성 회장, 건축사공제조합 조태종 이사장, 대한건축사협회 전재우 부회장, 김재록 부회장, 유홍재 감사, 최종옥 총무이사, 김성진 이사, 송기선 이사, 정종식이사, 임인옥 이사 등이 내빈으로 참석했다.

서울특별시축사회 김준식 회장, 인천광역시건축사회 류재경 회장, 대구광역시건축사회 김창수 부회장, 울산광역시건축사회 김영호 회장, 충청북도건축사회 이근희 회장, 경상남도건축사회 김재석 회장 등 전국건축사가 참석하는 대회인 만큼 응원차 지역회에서도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대한건축사협회 석정훈 회장, 경기도건축사회 왕한성 회장, 건축사공제조합 조태종 이사장 외에도 전국 각지역의 건축사회 회장, 주관 지역인 경기도 지역건축사회 회장 등 참여선수단 응원차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주관 지역인 경기도에서도 지역회회장과 임원들이 참석해 축하했다.

대한건축사협회 석정훈 회장은 축사에서 "대회 준비에 고생하신 이철 회장님 이하 집행부에 감사의 인사를 전하고, 물심양면으로 도와주신 경기도건축사회 왕한성 회장님, 좋은 장소 마련해주신 용인지역건축사회 김종기 회장님께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경기도건축사회 왕한성 회장은 "전국에서 오신 축구동호회 건축사님들의 공과 공이 이어지듯 우리 서로의 마음이 이어지는 것 같습니다. 마음과 마음이 이어져 굳건히 되어서 신뢰가 쌓여지고, 그 신뢰가 신념이 되고, 그 신념이 우리가 현재 가장 바라고 있는 대한건축사협회 의무가입에 적극 힘이 되리라 생각합니다. 오늘 좋은 날 좋은 경기 부상없이 잘 치르시고, 즐겁고 행복한 뜻있는 추억 많이 많들어가시길 바랍니다"라고 격려의 인사를 전했다.

내빈 소개 중인 경기도건축사회 왕한성 회장

경기에 앞서 전북건축사축구동호회 이성열 회장, 추진위원장 전병갑 건축사, 총무 김종현 건축사, 재무 김진권 건축사, 강남건축사축구동호회 김지호 건축사에게는 공로패를, (주)경원알미늄 양동철 대표에게는 감사패를 전달했다. 그리고 수원공업고등학교 축구부, 용인FC 심영훈, 인천 광성중학교 이성우, 안양공업고등학교 축구부에 유소년축구발전기금을 전달헸다.

이날 행사에는 경기도건축사회 합창단의 축하공연이 있었으며, 경기도건축사신협 등 협력사 홍보부스도 마련되어 있어 전국에서 온 건축사들의 눈길을 끌었다.

10월 12일 시상식을 마지막으로 제15회 대한건축사축구연합회장기 전국건축사 축구대회는 내년 대전에서의 대회를 기약하며 성료했다.

우승팀 경기도건축사축구동호회 회원들과 대회관계자들
우승을 차지한 경기도건축사축구동호회 회원들과 대회 관계자들

경기도건축사축구동호회 신영수 회장

경기도건축사축구동호회 신수영 회장은 "아프리카돼지열병 및 태풍 등의 변수로 대회 준비에 어려움이 많았습니다. 하지만 경기도건축사회의 지원과 성원이 있어 보다 순조롭게 진행되어 감사드립니다. 더불어 올해 경기도건축사축구동호회가 우승과 3위까지 거머쥐는 쾌거를 거두어 더욱 기쁩니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또한 해마다 열리는 대한건축사축구연합회장기 전국건축사축구대회가 전국건축사들이 친목을 다지고 단합과 화합의 장이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이일 기자  a_news@daum.net

<저작권자 © 건축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