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뉴스
경기도, 우기철 앞두고 19개 아파트 공사현장 점검우기취약 공사현장 대상, 토목, 건축분야 민간전문가의 현장 점검

경기도가 우기철을 앞두고 7월 1일부터 5일까지 아파트 공사현장 19개 단지를 대상으로 현장 안전점검을 실시한다.

대상지는 도내 총 205개 단지 아파트 건설현장 가운데 ▲공정률 20%이내 이면서 터파기, 흙막이 등 지하구조물 공사가 진행 중인 1,000세대 이상 단지 5곳 ▲공사장 인근에 하천, 임야, 경사지 등이 위치한 14곳이다.

주요 점검내용은 ▲(배수시설) 배수로, 침사지, 집수정 등 배수시설 관리 상태 ▲(수방대책) 수방자재 확보 여부 및 작동 상태 ▲(현장실태) 현장기술자 배치 및 공사 관리업무 수행실태 적정성 ▲(안전관리) 위기대응 매뉴얼 등 안전관리 계획의 작성 및 이행상태 등이다.

점검방법은 토목⋅건축분야 민간전문가가 현장을 찾아 집중호우에 대비한 수방대책이나 배수계획, 공사장 주변 축대 등을 점검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경기도 관계자는 “철저한 사전점검으로 인명과 재산피해 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면서 “집중점검 대상 외 다른 아파트 건설현장은 시군 실정에 맞게 자체 점검을 실시할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이일 기자  lovedni@naver.com

<저작권자 © 건축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